지능형공장, 지능형해양수산 분야 마이스터고 지정

2020년 마이스터고 지정 동의 심의 결과 발표

지능형공장 분야에 아산전자기계고 지정, 지능형해양수산 분야에포항해양과학고 지정

2022년에 개교할 신규 마이스터고 2개교에 대한 조건부동의 결정

ipecnews 기자

작성 2020.09.11 09:40 수정 2020.09.11 09:40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는 아산전자기계고(지능형공장 분야)와 포항해양과학고(지능형해양수산 분야) 2개교를 제17차 마이스터고로 선정하는 데 조건부 동의*한다는 마이스터고 지정동의 신청 심의결과를 9월 10일에 발표하였다. 
    
  직업교육 분야 및 학계·산업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의위원회에서 서면·현장심의를 거쳐 두 학교를 선정하였으며, 올해 10월 30일까지 교육부장관이 정한 동의 조건을 이행한 후 이행 여부에 대한 확인을 거쳐 마이스터고로 최종 확정할 예정이다.


  이들 학교는 마이스터고로 지정된 후 개교 준비과정을 거쳐 2022학년도부터 지능형 해양수산 및 지능형 공장 분야의 마이스터고등학교로서 신입생을 모집할 수 있게 된다.
 국가/지역전략산업분야의 핵심기술/기능인력 양성을 목적으로 도입된 마이스터고는, 취업중심 교육을 통해 기업현장으로부터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으며, 국제적으로도 우수 직업교육모델의 본보기로서, 모범 사례가 되고 있다. 
 

 교육부는 이러한 마이스터고의 성과를 확산하기 위하여 2019년까지 총 52개교(붙임 참고)를 지정하였고, 최근에는 소프트웨어와 게임콘텐츠 등 신산업 및 혁신성장 분야를 중심으로 지정하고 있다.
충남 아산전자기계고는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의 지능형공장 분야 마이스터고 지정 요청에 따라 선정되었으며, 기계·전자 등 제조업계에서 빠르게 이루어지고 있는 지능형공장 전환에 따른 인력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으로 기대된다. 
 

 입학생은 기계·전자 분야 기초 교육을 바탕으로 데이터 수집과 점검 및 활용에 관한 전공 지식을 습득하고, 천안·아산 및 경기남부에 형성된 우수한 지역산업구역 소재 기업에 취업할 전망이다.
 

 이를 위해 충남교육청과 아산시는 4년간 약 160억 원을 지원하고, 충남테크노파크, 아산테크노벨리, 한국스마트팩토리제조산업협회 및 한국기술교대도 이를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또한, 중기부는 중소벤처기업연수원을 활용하여 교원 연수 등을 지원하기로 하였다.


 경북 포항해양과학고는 경북도청의 지능형해양수산 분야 마이스터고 지정 요청에 따라 선정되었으며, 수산물 생산·유통 과정에 지능형 기술을 도입하는 해양수산혁신 전략에 따라 양식 및 운항 분야에서 새로이 나타날 인력 수요에 대응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동해안 지능형양식 지구 조성과 관련한 인력 양성을 위하여 경북교육청, 경북도청 및 포항시는 4년간 약 170억 원의 예산을 지원하고, 우수교원 확보 및 연수, 실습실 증축 및 장비 확충까지도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원양산업협회와 대형선망수산업협동조합은 양질의 실습 및 취업기회를 제공하고, 해양수산부는 다목적 어업실습선을 통해 학생의 종합승선실습 및 해기사 교육 등을 지원하기로 하였다.
  
교육부는 이번에 선정된 학교에 대하여 마이스터고 기반 조성을 위해 50억 원의 예산을 지원하고, 산업계·직업교육 및 현장전문가와 함께 교육과정 개발,운영 상담과 점검 등을 실시하여 2022년 3월에 마이스터고로 개교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